센터는 지금

제목 2017 마을플래너 기본교육6차시(6월 29일. 목)


벌써 6차시입니다.
오늘은 "독서과제" 나눔이 있는 날입니다.
본격적으로 시작하기 전에 지난 시간 "민주적인 회의기법"에 대해 다시한번 복습을 하고...
이번 독서나눔 도서는,
서울시 마을공동체종합지원센터장을 맡고있는 유창복 선생님의 "도시에서 행복한 마을은 가능한가"라는 책입니다.
공부하는 마을플래너. 오늘은 그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하는 날이었습니다.
이렇게 정성들여 독서과제를 해주셨습니다.
너무나 소중하게 열심히 적어주셔서 한장한장 잘 읽어보았습니다.

책의 프롤로그는 공동부분으로 읽고,
모둠별로 단원을 달리하여 나눠 읽고 써온 것을 중심으로 서로 중요하거나 느낀점을 모둠별로 먼저 이야기 나눴습니다.
그리고 다른 모둠원들도 알 수 있게 각자의 단원을 발표하여 서로의 과제를 공유하였습니다.


책읽기가 쉽지 않았을텐데 이리 열심히도 참여해주셨습니다.


6차시 2교시에는, 팀프로젝트 2탄을 함께 했습니다.
각 모둠별 의제에 대한 구체적인 사업 계획을 짜보는 시간.
오늘은 퍼실리테이터가 없었지만 지난 4차시의 경험과, 5차시의 민주적인 회의기법 수업의 효과 때문인지 더 적극적이고 체계적으로 논의를 직접 정리해주셨습니다.

웃음과 진지함이 끊이지 않는 우리의 모습...
어떤 예비플래너께서는 마을플래너 교육이 "마약"같다고도 하십니다.
출석만 체크하고 사라지는 많은 다른 교육과 달리, 갈수록 우리의 열정은 뜨거워져서 신기하다고도 하십니다. (허OO 샘의 말씀^^)


얼마남지 않은 위촉식까지 모두 즐겁게, 힘을 내서 달려봐요~




작성일자 2019-03-01
  1   2   3   4   5   6   7   8   9   10     
QUICK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