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터는 지금

제목 2017 와우~마을살이 서포터즈 배움터(4월25일)
4월25일. 오전 9시30분.
자~ 드디어 "마을살이 서포터즈 배움터"를 시작합니다.
"마을살이 서포터즈"는 올해 "광산형 마을공동체 지원사업-오순도순 마을살이 주민공모"에서 공동체들과 함께  시작부터 마무리까지 옆에서 뽀짝 붙어 지원하실 마을활동가 분들입니다.
마을상담사와 마을플래너, 마을활동가분들 중에 "간택"(^^) 되신 멋진 분들이십니다.


먼저, 마을살이 서포터즈는 어떤 역할을 하고 주민공익학교는 어떻게 진행되는지 알아보았어요.

일단, 떨리지만 화기애애하고 즐거운 시작~


본격적으로 워크숍 시작합니다.
먼저, 마을살이 서포터즈를 위한 준비 1. 주민공익학교 워크숍 실습을 해보았습니다.
한명은 서포터즈가 되고 나머지는 마을주민이 되고...
모두 눈이 반짝반짝~~ 열기에 공익센터 대강당이 여름도 아닌데 후~끈 달아 올랐습니다~

이젠, 마을살이 서포터즈를 위한 준비 2. 주민자치과 조은주 주무관과 함께하는 보조금 Q&A시간입니다.
보조금은 늘 궁금하죠~


자, 마지막시간입니다.
마을살이 서포터즈를 위한 준비 3. "마을사업계획서 쓰기의 의미와 실제"에 대하여 박필순 광주마을네트워크공동운영위원님이 열강을 해주셨습니다.
박필순샘의 현장에서의 많은 경험과 사례와 유용하고 현실적인 Tip들로 우리도 모두 모처럼 "열공"을 하였지요.


다소 이른 아침부터 모두 한분도 빠짐없이, 쉬는 시간도 없이 배고픔도 잊은채  1시까지 "열공"하신 마을살이 서포터즈님들, 진심으로 수고하셨고 감사드립니다. 
5월11일부터 진행되는 "주민공익학교"도 모두 힘차게 함께 하시게요~ 아자~!


작성일자 2019-03-01
  1   2   3   4   5   6   7   8   9   10     
QUICK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