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터는 지금

제목 2018 윤상원 열사를 만나러 가는 5.18 광산길 도보순례


“정의로운 윤상원 열사 알 수 있었던 시간”
청소년들, ‘광산길 도보순례’…지혜학교∼윤상원 생가 5.18km 걷고 기려


“순례길은 걷기 힘들었지만, 5·18 때 활동한 정의로운 윤상원 열사에 대해 알 수 있는 가치 있는 시간이었다.”


19일 광산구공익활동지원센터 투게더광산나눔문화재단, 광산구 자원봉사센터, 지혜학교와 함께 광주민주화운동 38주년을 기념하고, 오월 공동체 정신을 계승하는 ‘5·18 광산길 도보순례’를 진행했다. 이날 도보순례는 광산구가 2014년부터 해마다 5·18주간에 진행해오고 있는 행사.


올해 5·18을 더 의미 있게 보내려 사전신청과 함께 행사에 참가한 지혜학교 엄석환 학생 등 300여명의 청소년들은 이날 지혜학교에서 윤상원 열사 생가까지 5.18km를 걸었다.
    
지혜학교 엄석환 학생 등 300여명의 청소년들은 이날 지혜학교에서 윤상원 열사 생가까지 5.18km를 걸었다.
도보순례 뒤 열사의 추모비 앞에 선 학생들은 참배 후 추모글 낭독, ‘윤상원’ ‘오일팔’ 삼행시 짓기, ‘님을 위한 행진곡’ 제창으로 열사의 뜻을 기리고, 광주오월 정신을 되새겼다.





작성일자 2019-03-01
  1   2   3   4   5   6   7   8   9   10     
QUICK
MENU